만보

20200809_213420.png

비는 다시 툭툭 내리고

간만에 마눌님과 가볍게 치막 한 잔 했습니다.

세월이 참 덧없습니다.

좋은 꿈 꾸세요~~

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.
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,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!